고객센터

공지사항

BPA, 친환경 항만안내선 본격 건조‧‧‧27일 강재절단식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399회 작성일 21-05-31 07:54

본문

이상윤 기자 nurumi@busan.com


2021052809503910659_m.jpg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가 내년에 국내 최초로 도입할 전기추진 항만안내선을 건조하기 위해 27일, ㈜해민중공업에서 강재절단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선박 건조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강재절단식에는 부산항만공사, 한국선급, 케이알엔지니어링, 한국선박기술, 해민중공업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친환경 항만안내선 건조는 기존 선박(항만안내선‘새누리호’)의 노후화로 교체시기가 도래함에 따라 대기오염물질 발생을 최소화하고 국내 친환경 선박기술 확산 등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해 추진된 것이다.

이 선박은 모든 동력이 배터리로 구동되는 전기추진선으로, 길이 40m, 폭 11m, 깊이 3.8m에 총톤수 276톤으로 약 110명의 승객을 수송할 수 있다.

앞으로 본격적인 건조작업을 거쳐 2022년 6월에 부산항만공사에 최종 인도될 예정이다.

친환경항만안내선TF팀 김병수 실장은 “친환경 항만안내선을 성공적으로 도입해 부산항 미세먼지 저감활동에 동참하고, 국내 기업이 친환경 선박 건조기술을 선제적으로 확보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이상윤 기자 nurumi@busan.com



[출처: 부산일보] http://www.busan.com/view/busan/view.php?code=2021052809594202532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주)해민중공업

(주)해민중공업 tel: 051 – 266-7968 fax:051 – 266-7969
부산광역시 강서구 녹산산업중로 29(송정동1460-4) 대표이사:오형석

Copyright © (주)해민중공업 All rights reserved.